달력

112018  이전 다음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7 오후


할레아칼라를 내려가려니 시간이 애매하게 남아 어제 지나쳤던 라하이나를 제대로 구경해 보기로 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23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4:38:42

<<이것이 그 유명한 반얀트리>>


지도상에는 그냥 나무 하나 떡하니 있는 코트야드로만 표기가 되어 있었기에 어제 쿨하게 패스했던 거였는데.... 이래서 사람은 실물을 봐야 한다는 교훈을......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4:39:12

<<나무 밑 벤치에 앉아 한가로이 오후를 즐기는 사람들>>


라하이나의 반얀트리는 중간의 가장 큰 나무와 여러 그루의 나무들이 얽혀서 코트야드를 덮어 더운 낮에 사람들이 쉬어갈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주고 있는데, 실제로 벤치에 벌러덩 누워계신 분들도 여럿 눈에 띄였습니다.(저 위에도 하나....)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8.0 | 0.00 EV | 1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03:07 13:44:18

<<높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400sec | F/8.0 | 0.00 EV | 1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03:07 13:45:18

<<인기 많은 가장 큰 반얀트리 밑동>>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5.6 | 0.00 EV | 300.0mm | ISO-1100 | Off Compulsory | 2017:03:07 13:42:59

<<반얀트리 밑에서 만난 예쁘니>>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200sec | F/7.1 | 0.0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03:07 13:45:07

<<반얀트리 옆에 위치한 Old Lahaina Courthouse>>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34.0mm | ISO-360 | Off Compulsory | 2017:03:07 13:53:57

<<남국의 상징 히비스커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3:07 15:12:56

<<더울땐 아이스!!>>



3/8 마우이 -> 호놀룰루


3박 4일동안 즐겁게 놀았던 마우이를 떠나는 날이 왔습니다.

동생은 전날 저녁 한국을 출발해서 아침에 호놀룰루에 도착하면 합류하기로 했기 때문에, 이른 새벽부터 호놀룰루로 넘어가기 위해 카훌루이 공항에 도착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8 06:30:33

<<너무 이른 새벽의 카훌루이 공항>>


3박 4일동안 나의 온갖 삽질 및 길찾기에 수고해준 렌터카를 반납하고, 수하물을 위탁하고, 게이트에 앉아 커피를 마시며 비행기 타기 전까지 멍때리고 있는데, 갑자기 밖이 도로 어두워지기 시작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8 07:35:10

<<비 한번 살벌하게 오는군요...>>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Spot | 1/1166sec | F/2.2 | +0.13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8 08:45:21

<<출발!>>


비도 대충 그쳤겠다, 드디어 호놀룰루로 출발입니다.

그리고 약 25분여의 짧은 비행 끝에 다시 호놀룰루에 도착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451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8 09:10:23

<<착륙 약 10분 전 호놀룰루 공항 근처의 또 다른 공항 상공에서>>



Posted by 지니양

3/7

마우이 3일째의 아침이 밝았습니다.




원래는 마우이를 갔으면 꼭 봐야 한다는 할레아칼라 휴화산의 일출을 보고 싶었으나, 부모님께서 어제 드라이브 했던 길과 같을까봐 극구 반대하시기에 어쩔 수 없이 밝은 아침에 출발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다행히 길 사정은 어제보다는 매우 양호했지만, 가로등이 없어서 깜깜할때 운전했으면 구글이 말하는 1시간 반보다 더 걸리지 않을까 싶었습니다.


하지만 날이 밝으면 뭐하나요..........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71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0:55:09<<망했어요 날씨는 아주 망했어요>>


이렇듯 날씨는 비가 올듯 말듯 애매했고, 구불구불 굽이굽이 구름을 뚫고 올라가기는 해도 정상에 올라가서 아무것도 못 보는 건 아닐까 하는 불안감이 조성되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구름을 뚫고 한시간 여를 달린 끝에 드디어 할레아칼라 국립공원 초입에 있는 Visitor Center에 도착을 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1:06:27<<할레아칼라 국립공원 Headquarter Visitor Center>>


할레아칼라 국립공원은 입장료를 받고 있는데, Visitor Center를 들어가기 전에 부스에서 크레딧카드로만 지불 가능합니다.

(입장료는 2017년 3월 기준 차 한대당 $20 이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1:08:15

<<해발 2,134m/7,000ft에 위치한 Headquarter Visitor Center>>


Visitor Center 안에는 기념품이나 작은 전시품을 놓았는데, 그 중에 눈에 띄는 안내문이 있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7:03:07 11:11:15

<<네???? 뭐라굽쇼??????????>>


......................아무 것도 모르고 왔다면 망했을 뻔 했군요;;;;;;;

2017년 2월 1일부터는 일출을 보려면 사전에 예약을 하고 와야만 한다는 안내문이 붙어 있었습니다.

예약 가격은 차 한대당 $1.50이고, 공원 입장료와는 별도라고 하네요.(예약 사이트는 여기서 확인하시면 됩니다.)

어떻게든 발휘된 부모님의 선견지명에 리스펙트를 외칠 수밖에 없었습니다ㅠ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358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1:07:12

<<이곳에서만 자생한다는 희귀 식물 은검초(Silversword)>>


Visitor Center에서는 마음에 드는 Post Card가 달리 없어서 둘러보니 '내가 여기 왔다!!!' 하는 기록을 남길 수 있는 스탬프를 종이에 찍고, 역시 희귀종인 Nene를 지켜달라는 포스트카드를 받아왔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43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1:17:30

<<하와이 희귀종인 Nene를 지켜줘!!>>


그러다 Visitor Center의 직원들이 귀뜸을 해 줬습니다.

지금 정상은 맑아서 풍경이 멋질 거라고, 하지만 2-3시간 내에는 비가 들이칠 거 같으니 빨리 정상으로 이동하는 게 좋겠다고 하더군요.(오오오오)

그래서 정상까지는 한 30여분 남았기에 다시 한번 힘을 내 출발했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34.0mm | ISO-110 | Off Compulsory | 2017:03:07 10:47:13

<<해발 2,969m/9,740ft에 있는 2번째 Visitor Center에서 바라보는 천문대>>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10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7 10:48:36

<<잠시 구름이 걷힐때 찍은 천문대>>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100.0mm | ISO-280 | Off Compulsory | 2017:03:07 10:49:01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1000sec | F/8.0 | 0.00 EV | 175.0mm | ISO-360 | Off Compulsory | 2017:03:07 10:49:39

<<Nene는 아니지만 산에서 만난 예쁜이>>


그리고 여기서 조금 더 올라가면 대망의 산 정상 Summit Area가 나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4274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2:02:42

<<10,000ft>>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5495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1:56:19

<<10,000ft에서 바라보는 천문대>>


그러나 10,000ft가 완전한 산 정상은 아닙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296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7 12:11:53

<<3055m/10,023ft 할레아칼라 산 정상>>


낮 12시 11분, 드디어 산 정상에 도착했습니다.


Posted by 지니양

3/6 마우이 2일째, 무작정 섬 서부 한바퀴 드라이브


라하이나를 거의 스치듯이 지나면서, 일단은 시계 방향으로 한바퀴를 돌아보기로 했습니다.


<<그냥으로만 약 2시간 반이 걸리는 마우이 서부 한바퀴 드라이브>>



라하이나(Lahaina)를 지나다보면 왼쪽으로 고급 리조트 단지들이 많이 보이는데, Kapalua에 위치한 리츠칼튼 리조트 단지 내에 Dragon's Teeth Trail이 있다고 하니, 드래곤의 이빨처럼 생긴 신기한 바위들을 보고 싶으시다면 가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하네요.(저는 굳이 리조트 단지 내로 들어가고 싶지는 않아서 가지 않았습니다.)


리조트 단지들을 지나면 드디어 절벽 사이사이로 바다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산 속이라 핸드폰이 터지지 않아서 어디인지 모를 와중에도 중간중간에 전망을 내려다볼 수 있는 포인트들에 사람들이 있어서, 저도 가족들과 함께 멈춰서서 카메라에 최대한 아름다운 풍경을 담아봤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5:08

<<Panalau Beach 근처 / 저 멀리 손에 잡힐 듯이 보이는 몰로카이>>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18.0mm | ISO-110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5:44

<<바다 색이 너무 예뻐서 계속 셔터를 눌렀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18.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6:34

<<Panalau Beach>>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1000sec | F/8.0 | 0.00 EV | 300.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7:56

<<파도가 굉장히 세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1000sec | F/8.0 | 0.00 EV | 300.0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9:53

<<이 파도에 서핑을 즐기는 사람>>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78.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6 10:32:36

<<Honokohau Bay>>


NIKON CORPORATION | NIKON D72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52.0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17:03:06 11:00:02

<<어딘지는 잘 모르겠지만 운전하다가 좀 지치면 내려서 쉬어갔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70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2:31:28

<<산길 거의 끝에서 만난 야생닭떼>>


맵을 자세히 보면 아시겠지만 출발지인 카훌루이(Kahului)에서 시계방향으로 시작 할 경우, Nakalele Blowhole까지는 생각보다 순탄하고 드라이브를 즐길만 합니다.

단, 이후부터는 슬슬 도로가 점점 좁아지다가 급기야 급격한 커브와 오르막내리막도 모자란지, 왕복 1차선으로 좁혀져서 반대편에서 오는 차량이 있는지 없는지를 잘 확인하고 운전해야 합니다.(시스템 메세지: 운전 스킬이 +1 상승하였습니다.)


시계 반대방향으로 운전을 시작하신다면 초반에는 매우 운전하기 까다롭고 피곤하겠지만 절벽 바로 옆으로 펼쳐지는 장관에 피곤함이 씻은 듯이 사라질 거라고 생각합니다.(결론은 시계 반대방향으로 도세요.......ㅠ)


이렇게 장장 3시간여의 드라이브 끝에, 주린 배를 움켜쥐고 카훌루이 옆 동네 와일루쿠(Wailuku)에 도착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3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2:57:07

<<우리 가족의 배를 채워줄 WAILUKU 808 on Main>>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7:03:06 13:33:21

<<아이스티로 갈증 해결☆>>



Posted by 지니양

벌써 내일이면 하와이 일정이 끝납니다.
앗 하는 사이에 시간을 달리듯 즐거운 일정이 끝이 나버려 매우 애석하지만, 남은 사진은 영원할테니 즐거웠던 추억들을 기억하며 일상을 헤쳐나갈 힘을 주겠죠.
물론 일상에 지치면 또 다시 여행을 떠나 그 가운데 힘을 받고 쉬어 가겠지만요.

마우이부터 시작해 호놀룰루에서 끝난 하와이 여정은 집에 돌아가서 더 자세히 DSLR로 찍은 사진들과 함께 블로그에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Mahalo and Aloha Hawaii!!

Posted by 지니양

3/5 저녁


어제의 그 고된 비행을 끝내고 렌터카를 픽업해서 호텔에 도착하니, 이미 해가 다 저물어버려 어두컴컴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4sec | F/2.2 | 0.00 EV | 4.2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7:03:05 21:15:46

<<하지만 네비님의 도우심으로 제대로 도착했지☆>>


호텔에 들어온 시간이 이미 8시가 넘어버려 이미 피곤한 상태인지라, Yelp를 봐도 머리가 멍한 상태로는 고르기도 힘들 것 같아 그냥 호텔 옆의 레스토랑을 이용하기로 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5 20:39:38

<<메뉴를 잘 모르겠다면 튀김이 진리(.......)>>


배를 잘 채우고 방으로 돌아가려는데, 아까 처음 방으로 들어가면서 들었던 파도 치는 소리가 다시 들리길래 혹시나 해서 따라가보니....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Spot | 1/4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05 21:19:09

<<멀리 크루즈선이 보인다>>


진짜 해변이었습니다.(그래서 호텔 이름이.........)

(저 멀리 정박되어 있는 크루즈선을 보고는 크루즈선이 맞다 아니다를 놓고 의견이 분분했지만 결론은 크루즈선이 맞는 걸로.)

잠시간 그렇게 오랜만에 가까이서 바다 내음을 즐기고 방에 돌아와서는 가족 모두 기절.(...............)



3/6


그리고 둘째날이 밝았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97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08:40:17

<<파도가 치는 해변>>


아침을 먹고 나와 다시 한번 해변으로 직행했습니다.

날이 밝아서 발도 담가봤습니다. 아직 물이 조금은 차군요.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71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08:39:48

<<어제의 논란의 승자는 크루즈선이라고 외친 나인걸로ㅋ>>


날이 맑고 파도가 적당해서인지 이미 부지런하신 분들은 해변에 나와서 해수욕과 함께 서핑을 즐기고 계셨습니다.


가족중에 건강상태가 좋지 않아 찬물에 들어갈 수 없는 한 분이 계신지라 일단은 어젯밤 구상해둔 일정의 첫번째인 이아오 밸리(Iao Valley)로 향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3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07:54:50

<<저쪽 어드메에 있다는 이아오 밸리(Iao Valley)를 향해>>


호텔이 마우이섬 중간에 위치한 카훌루이에 있어서 이아오 밸리까지는 대략 15분여밖에 걸리지 않고, 45분 산책코스에 바로 옆에 한국 공원이 있는 케페니와이(Kepaniwai) 공원까지 있다길래 가벼운 마음으로 향했는데............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Spot | 1/5128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09:37:51

<<네??? 뭐라굽쇼??????>>


........................PARK CLOSED라고 적혀있네요.(..............)

아니, 날씨 화창한데 왜 날씨때문인가요??? 라고 의구심을 품었으나, 뭐 어쩌겠어요. 아무래도 며칠동안 비가 와서 계곡에 물이 불었었나 봅니다.

어쨌거나 이렇게 이아오 밸리와 케페니와이 공원은 물건너갔습니다.


그럼 어디로 가지??? 하고 머리를 굴리다가(산속이라고 폰이 안터지더군요;;;;) 인터넷에서 주워들은 라하이나(Lahaina)를 가보기로 하고 일단 차를 돌려 30번 국도를 통해 섬 중심을 가로질러 해변가로 다시 나와 달리기 시작.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304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0:00:47

<<본토에서 온 언니가 섬 좀 달려볼게요>>


달리는 중간 중간에 부서지는 파도들이 보이는 절벽에 차가 세워져 있길래, '그럼 우리도 여기 잠깐 세우고 구경할까?' 하고는 잠시 멈춰섰는데.....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3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0:09:38

<<The Humpback Whale, 혹등고래>>


................유명한 혹등고래 관측포인트였군요.(그래서 사람들이 그렇게 많았군;;;;)

여러 사람들이 혹등고래를 보기 위해 겨울시즌(12월~4월)에 많이 찾는다고 하는데, 관측대에서도 3-4대의 배가 고래를 보기 위한 포인트에 기다리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1790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0:10:26

<<고래 관측배와 사진찍는 노인(...)>>


고래 관측은 마우이에서 굉장히 유명한 관광상품 중에 하나라고 하는데, 허탕을 치면 50% 할인을 해준다고 해서 혹하기는 했지만 2시간씩이나 타고 있으면 분명히 와주실 배멀미가 싫어 패스.


그리고 우리가 구경하고 있을 때, 저 멀리 관측을 위해 멈춰있던 배 주변에서 김이 나는 것을 목격하고, 저는 카메라를 조용히 아버지께 상납했습니다.(........이후 카메라의 주도권까지 상납했다는 슬픈 스토리가ㅠ)


운이 좋아서인지 아버지께서 신나서 찍고 나에게 넘겨주시고 얼마 후, 다시 고래가 올라왔고 이번에는 저도 고래를 직접 찍어보는 호사를 누렸으니 다행인 것 같습니다.


그렇게 고래 관측 포인트를 뒤로 하고 다시 20여분을 달려 라하이나 다운타운에 도착.


하지만 아울렛을 옆으로 지나다보니 어차피 사는 동네에도 있는 아울렛을 굳이 구경할 이유는 없고, 유명하다는 반얀트리는 기억속에서 싹 사라져버려서 그냥 한번 해변가 끼고 30번국도를 타고 쭉 가보기로 하고 30번 국도로 다시 출발했습니다.


Apple | iPhone 6s Plus | Normal program | Pattern | 1/2262sec | F/2.2 | 0.00 EV | 4.2mm | ISO-25 | Off Compulsory | 2017:03:06 10:46:25

<<이제부터 네비 없이 그냥 달려보자!!>>



Posted by 지니양